'라디오스타' 윤수현 "김구라 만날 생각에 소름…감사한 분"
이동건 기자
2019-06-20 09:30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라디오스타'에서 윤수현이 김구라와의 첫 만남에 벅찬 감정을 드러냈다.


19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는 '쇼미더트롯' 특집으로 꾸며져 트로트 가수 남진, 윤수현과 래퍼 스윙스, 코드쿤스트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 캡처


이날 '라디오스타'에서 윤수현은 김구라를 만날 생각에 소름이 끼쳤다고 밝혔다. 그는 "저를 '복면가왕'에서 많이 언급해주셨다"며 "제가 언급됐다는 것만으로 감격스러웠다"고 털어놓았다.


하지만 이후 윤수현이 '복면가왕'에 직접 복면가수로 출연했을 당시에는 김구라가 부재 중이었다고. 윤수현은 "그래서 전 이것이 MBC의 큰 그림이라고 느꼈다"고 말했고, 김구라는 "MBC가 그렇게 개입하지 않는다"고 지적해 웃음을 안겼다.


윤수현은 "김구라와의 만남이 있을 거라고 생각했다"면서 "실제로 뵈니 푸근하시고 마음도 넓으신 것 같다"고 김구라에게 거듭 고마운 마음을 내비쳤다.


'라디오스타'는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 5분에 방송된다.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