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상열 호반그룹 회장 “정직과 원칙 지키는 새로운 세대 주역 되자”
호반그룹, 28일 오전 서초 신사옥에서 창립 30주년 기념식
김병화 부장
2019-06-28 14:20

   
호반그룹 30주년 창립 기념식에서 축사 중인 호반그룹 김상열 회장./사진=호반건설
[미디어펜=김병화 기자]호반그룹은 28일 서울 서초구 우면동에 위치한 신사옥 2층 대강당에서 창립 30주년 기념식을 가졌다.


이날 행사에는 김상열 호반그룹 회장을 비롯해 호반그룹 임직원, 협력사 관계자 등 500여명이 참석했고, 각 현장과 사업장에서는 중계방송을 시청하며 전 임직원들이 함께 했다.


김상열 회장은 축사를 통해 "지난 30년간 호반그룹 성장의 주역이 되어 준 모든 임직원들에게 감사하고, 사업의 동반자가 되어 아낌없는 노력으로 함께해 주신 협력사들에도 깊이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김 회장은 이어 "조금 불편하고 먼 길을 돌아오더라도 정직하게 원칙을 지켜온 것이 지난 30년간 우리가 생존하고 성장할 수 있었던 가장 중요한 요인이었던 것 같다"며 "새로운 30년을 책임져야 할 제2의 출발점에 서 있는 만큼 모든 임직원들이 인화단결하고 정직과 원칙을 지키는 기업문화를 바탕으로 새로운 세대를 책임지는 주역이 되길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호반그룹 30주년 창립기념식에서는 장기 근속자에 대한 포상과 함께 30년을 함께 해 온 ㈜우창건설 등 총 61개 우수 협력사 관계자들에게 감사패와 상생협력기금을 전달했다.


1989년에 설립된 호반건설(호반그룹)은 자산규모 8조 5천억 원, 재계 순위 44위로 성장했으며, 종합건설, 레저, 유통, 금융업 등 사업 다각화를 진행하고 있다.


한편, 호반건설은 지난 27일 서울 반포동 쉐라톤팔래스 호텔에서 열린 제55차 동반성장위원회에서 동반성장지수 평가 결과 최고 등급인 ‘최우수 기업’에 선정되기도 했다. 또 호반건설은 지난해 건설업종 최대 규모인 상생협력기금 200억원을 출연하고, 협력사와의 이익 공유, 연구 개발, 기술 보호, 교육 훈련, 복리 후생 등을 지원하고 있다.


[미디어펜=김병화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