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찬 LIG넥스원 대표, 방위력개선 공로 '은탑산업훈장' 수훈
국내 방위산업 경쟁력을 제고…방산 수출 확대 기여 공로 인정
R&D·생산·품질 각 분야 임직원 5명도 대통령·국무총리표창 수상
나광호 기자
2019-08-13 10:40

   
김지찬 LIG넥스원 대표이사(오른쪽)가 지난 12일 과천 방위사업청에서 열린 '방위산업 발전 및 방위력개선 유공자 정부포상 전수식'에서 은탑산업훈장을 받고 정부 관계자와 악수하는 모습./사진=LIG넥스원


[미디어펜=나광호 기자] LIG넥스원은 김지찬 대표가 지난 12일 과천 방위사업청에서 열린 '방위산업 발전 및 방위력개선 유공자 정부포상 전수식'에서 은탑산업훈장을 수훈했다고 13일 밝혔다.


1987년 LIG넥스원에 입사해 30년이 넘는 기간 동안 방산업계 발전에 기여해온 김지찬 대표는 소요군·방위사업청·국방과학연구소·국방기술품질원과의 유기적인 공조 아래 정밀유도무기와 감시정찰, 지휘통제통신 등 다수 무기체계의 개발 및 양산, 후속지원을 성공적으로 수행하며 국가 방위력 개선에 이바지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또한 단일 방산 기업으로는 최대 규모의 R&D 인력을 기반으로 가격·성능·품질 등 모든 면에서 글로벌 경쟁력을 높이는 한편, 지속적인 수주마케팅을 통해 해외시장 개척에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여 온 점도 높은 평가를 받았다. 이와 함께 LIG넥스원은 핵심 구성품의 국산화를 통해 신속하고 원활한 군수지원은 물론 수입 대체 및 유지보수 비용 절감에 기여해 오고 있다.


이날 행사에서 김지찬 대표 외에도 오천균 연구위원과 이진환 생산팀 반장 등 LIG넥스원 임직원 5명이 첨단 무기체계 개발·양산 및 품질관리·시장개척에 기여한 공로로 대통령표창 및 국무총리표창을 수상했다.


김지찬 LIG넥스원 대표이사는 "방위사업청을 중심으로 군 및 유관기관의 전폭적인 지원과 제도개선, 그리고 열린 소통이 있었기에 대한민국 방위산업이 전세계에서 주목받는 첨단 무기체계를 개발하고 양산할 수 있는 역량을 갖추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수출사업의 확대가 국방과학기술의 발전은 물론 중견·중소업체들의 경쟁력 강화와 일자리 창출로 이어질 수 있도록 업계가 힘을 모아 최선을 다하겠다"고 수상소감을 밝혔다.


[미디어펜=나광호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