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혜진, 비키니 사진 댓글에 일침 "그럼 보지 마세요"
이동건 기자
2019-08-13 13:25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한혜진이 자신의 SNS 게시물에 달린 댓글에 일침을 가했다.


모델 한혜진은 1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사진 여러 장을 게재, 근황을 전했다.


공개된 사진 속 한혜진은 체크무늬 비키니 수영복을 입은 채 운동으로 가꾼 탄탄한 몸매를 뽐냈다.


하지만 해당 사진을 본 일부 네티즌은 "노출 참 좋아해", "조금 민망하네요" 등의 댓글을 게재하며 불편한 시선을 보냈다.


이에 한혜진은 "수영장에서 입는 수영복은 가히 노출적"이라고 응수하는가 하면, "그럼 보지 마세요"라고 단호한 답변을 내놓았다.



   
사진=한혜진 인스타그램

   
사진=한혜진 인스타그램

   
사진=한혜진 인스타그램


한혜진은 tvN '더 짠내투어', KBS Joy '연애의 참견2', 채널A '우리 집에 왜 왔니' 등에 출연하며 활발히 활동 중이다.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