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증권, 달러 스와프거래 'USD 셀 앤 바이' 서비스 출시
이원우 기자
2019-08-13 14:28

[미디어펜=이원우 기자]KB증권이 외국환 스와프 서비스 'USD 셀 앤 바이(Sell&Buy)'를 지난 8일 출시했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서비스는 고객이 보유한 달러를 원화로 환전해서 단기 채무증권에 투자한 뒤 원리금을 다시 달러로 환전하는 구조다. 최저 가입액은 법인 50만달러, 개인 30만달러로 정해졌다.


처음 달러를 원화로 환전할 때 원화를 다시 달러로 환전할 환율까지 미리 결정함으로써 환율변동에 따른 투자 위험을 없앤 점이 특징이다.


KB증권은 출시 첫날 이번 서비스에 1300만달러가 예치됐다고 함께 발표했다. 이병희 KB증권 채권상품부 이사는 "저금리와 달러화 강세가 이어지는 상황에서 기존 달러화 보유 고객뿐 아니라 달러 자산을 고려하는 투자자에게 이번 서비스를 추천한다"고 조언했다.


[미디어펜=이원우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