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진투자증권 "전산장애 관련 고객 피해보상 진행할 것"
이원우 기자
2019-08-13 16:36

[미디어펜=이원우 기자]유진투자증권이 지난 9일 발생한 전산 장애와 관련해 고객 피해 보상을 진행한다고 13일 발표했다.


피해 보상은 전산 장애로 회사 측과 통화를 시도한 사실이 확인되는 고객 가운데 ▲ 전산 장애 시간 매도 주문이 접수되지 않거나 체결되지 않은 경우 ▲ 전산 장애 복구 후 매도주문이 완료돼 손실 금액이 확정된 경우로 정해졌다.


보상액은 전산 장애가 없었다면 체결됐을 주문금액과 장애가 복구된 후 실제 매도 가격의 차액으로 책정될 예정이다. 단, 주문금액은 전산 장애 시간 체결 가능한 가격 범위 내의 금액으로 한정된다.


보상 신청은 유진투자증권 홈페이지 및 콜센터를 통해 접수한다. 보상은 접수 후 14영업일 이내에 처리할 계획이지만 사실관계 확인 등에 추가로 시간이 필요할 경우는 지연될 가능성도 존재한다.


유창수 유진투자증권 대표이사는 "고객 피해에 대해 머리 숙여 사과드린다"면서 "향후 정보기술(IT) 인력 확충과 시스템 정비 등 재발 방지 방안을 수립,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유진투자증권의 홈트레이딩시스템(HTS)과 모바일트레이딩시스템(MTS)은 지난 9일 오전 9시부터 3시간가량 접속 장애를 일으킨바 있다.


[미디어펜=이원우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