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기요 '슈퍼클럽', 일주일 만에 가입자 10만명 돌파
8월 오픈 파격 이벤트 혜택과 소비자에게 경제적, 편리함 등으로 단기간 내 가입자 확대
김영진 차장
2019-08-14 10:15

   
요기요가 업계 최초로 선보인 정기 할인 구독 서비스 '슈퍼클럽'의 가입자가 론칭 1주일 만에 10만명을 돌파했다./사진=딜리버리히어로코리아


[미디어펜=김영진 기자]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는 국내 배달앱 요기요가 업계 최초로 선보인 정기 할인 구독 서비스 '슈퍼클럽'의 가입자가 론칭 1주일 만에 10만명을 돌파했다고 14일 밝혔다.


요기요 '슈퍼클럽'은 월 9900원을 정기 결제하면 요기요 앱 내 모든 레스토랑의 메뉴를 월 10회, 3000원씩 총 3만원의 자동 할인혜택을 제공하는 정기 할인 구독 서비스다. 월 3~4회 이상 배달앱을 이용하고 있는 소비자라면 요기요를 통해 할인혜택과 함께 맛있는 음식을 즐길 수 있다. 여기에 슈퍼레드위크 2.0과 같은 인기프랜차이즈 할인, 쿠폰, 포인트 등의 기타 할인혜택과도 제약 없이 중복할인 받을 수 있다.


슈퍼클럽의 돌풍 요인은 배달앱을 통한 음식 소비가 현대인의 식생활 문화로 자리잡고 있는 가운데 합리적인 할인 혜택으로 주문할 수 있는 정기 할인 구독 모델의 등장이 소비자들의 호응을 얻었기 때문인 것으로 해석했다. 또 주문 시 자동 적용되는 자동 할인 혜택 적용으로 사용 편의성까지 더하면서 더욱 큰 인기를 끌고 있다.


현재 요기요는 슈퍼클럽 론칭을 기념해 8월 한달 간 가입자를 대상으로 할인 프로모션 혜택을 제공한다. 가입 후 3개월 간 월 구독료를 반값인 4900원만 지불하면, 월 20회 할인혜택을 제공한다. 즉 8월 슈퍼클럽 가입자는 3개월 간 월 4900원으로 총 60회, 최대 18만원에 해당하는 파격적인 주문 할인 혜택을 누릴 수 있다.


딜리버리히어로 코리아 강신봉 대표는 "요기요가 배달앱 최초로 선보인 정기 구독 할인 서비스인 '슈퍼클럽' 가입자가 예상보다 더 빠르게 늘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어 감사하게 생각한다"면서 "소비자들이 사용하면 할수록 더욱 경제적으로 배달앱을 이용할 수 있어 큰 사랑을 얻고 있는 만큼,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차별화된 서비스와 함께 사용 안정화에도 더욱 힘써 발전하는 요기요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미디어펜=김영진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 log -->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