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서울, '기습 특가' 실시…무료 위탁 수하물 제공
괌·다낭·보라카이 등 휴양지 편도 총액 11만800원부터
조우현 기자
2019-08-14 11:20

   
에어서울이 14일 오전 10시부터 무료 위탁 수하물까지 제공하는 국제선 ‘기습 특가’를 실시한다. /사진=에어서울 제공


[미디어펜=조우현 기자]에어서울이 14일 오전 10시부터 무료 위탁 수하물까지 제공하는 국제선 ‘기습 특가’를 실시한다.


이번 ‘대 특가의 기습’ 이벤트는 괌, 보라카이, 코타키나발루, 씨엠립 등 전 노선을 대상으로 한다. 유류할증료와 제세공과금을 포함한 편도 총액은 △괌 11만800원~ △보라카이 12만2100원~ △코타키나발루 13만2100원~ △다낭 13만2100원~ △씨엠립 17만2100원이다.


탑승기간은 8월 15일부터 9월 30일까지다.


이번 특가는 위탁 수하물 1PC(괌 노선은 2PC)까지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대 특가의 기습’ 이벤트는 14일 오전 10시부터 20일까지며, 선착순 한정 판매로 조기 마감될 수 있다. 에어서울 홈페이지 회원에 한해 홈페이지와 모바일 웹‧앱 등을 통해 구매할 수 있다.


[미디어펜=조우현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