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감시황]코스피, 기관매수에 1.16% 상승
이원우 기자
2019-09-04 16:02

[미디어펜=이원우 기자]코스피 지수가 약 한달 만의 최고치까지 올랐다.


   
사진=연합뉴스


4일 유가증권시장에서 코스피 지수는 전일 대비 22.84포인트(1.16%) 오른 1988.53에 거래를 마감했다. 이는 종가 기준 지난달 2일 1998.13 이후 약 한 달 만의 최고치다.


이날 지수는 전장보다 3.26포인트(-0.17%) 내린 1962.43에서 출발했으나 상승 전환했다. 국내 유가증권시장에서는 기관이 4841억원어치를 순매수했고 외국인과 개인은 각각 3531억원, 1477억원어치를 팔아치웠다.


국내 시가총액 상위주 중에는 삼성전자(1.97%), SK하이닉스(3.90%), NAVER(0.33%), 현대모비스(0.60%), 셀트리온(4.36%), 신한지주(0.73%), LG생활건강(0.81%) 등이 상승했다.


업종별로는 의료정밀(2.96%), 의약품(2.53%), 전기·전자(2.10%), 음식료품(1.54%), 기계(1.36%) 등 대부분 강세였고 종이·목재(-0.49%)만 떨어졌다.


한편 코스닥 지수 역시 전장보다 9.29포인트(1.50%) 오른 629.31로 거래를 마쳤다. 이는 종가 기준으로 지난 7월 31일(630.18) 이후 최고치다.


[미디어펜=이원우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