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유화, 신규시설 투자 결정…3000억원 규모
나광호 기자
2019-09-09 16:14

[미디어펜=나광호 기자]대한유화는 신규시설 투자를 결정했다고 9일 밝혔다.


이번 투자 규모는 3000억원으로, 지난해말 자기자본의 17.6% 수준이다.


대한유화는 일회용 컵·단열재를 비롯한 범용 플라스틱 제품의 기초 원료로 쓰이는 스틸렌모노머(SM) 생산시설을 신설, 신규사업에 진출하려 한다고 설명했다.



[미디어펜=나광호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