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고사양 게임도 올레드 TV로 즐기세요"
2019년형 LG 올레드 TV에 엔비디아 ‘지싱크’ 첫 탑재
고사양 게임에도 화면 찢어짐, 버벅거림 없애 몰입감 제공
조한진 기자
2019-09-10 10:00

[미디어펜=조한진 기자] LG전자가 올레드 TV를 앞세워 게이머 공략을 강화한다.


LG전자는 LG 올레드 TV에 엔비디아 ‘지싱크 호환’ 기능을 탑재한다고 10일 밝혔다.전세계 올레드 TV 가운데 이 기능을 적용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지싱크 호환’ 기능을 적용한 LG 올레드 TV는 고사양 게임을 즐길 때 화면에 발생하는 화면 찢어짐, 버벅거리는 현상을 줄여준다. 사용자는 55인치부터 77인치에 이르는 압도적 화질의 대화면으로 몰입감 넘치는 게임을 즐길 수 있다.


LG전자는 2019년형 올레드 TV(E9, C9) 대상으로 연말까지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이 기능을 지원할 예정이다.


LG 올레드 TV는 최대 120Hz(헤르츠) 주사율을 지원한다. 1초에 120장의 화면을 보여줘 빠른 움직임의 게임도 부드럽게 보여준다. 또 LG 올레드 TV는 최고 응답속도 기준 6ms를 구현한다. 응답속도가 빠를수록 각 화소의 색상 및 명암 변화가 빠르고 정확해 화면 잔상 현상을 줄여, 사용자가 콘텐츠를 더 정확하게 볼 수 있다. 


LG 올레드 TV는 지난달 영국에서 열린 비교 평가(HDTVtest Shootout)>에서 ‘최고 게이밍 TV’를 비롯, 최고상인 ‘올해의 최고 TV(Best TV of 2019)’ 등을 차지한 바 있다.


LG 올레드 TV는 최적의 게임환경을 위한 기능도 갖췄다. HDR 10, 돌비비전 등 다양한 포맷의 하이다이내믹레인지(HDR)를 지원한다. 또, 고화질·고음질 영상 콘텐츠 전송 규격 ‘HDMI 2.1’를 탑재해 부드럽고 정교한 영상과 오디오를 제공한다.


엔비디아 지포스 마케팅총괄 매트 위블링은 “게이머들은 지싱크 호환 LG 올레드 TV 화면에서 최신 PC 게임을 생동감 넘치는 화면을 즐길 수 있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김상열 LG전자 TV상품기획담당 전무는 “압도적 화질의 LG 올레드 TV가 전세계 게이머들을 위한 최상의 게임 경험을 제공할 것”이라며 “엔비디아 지싱크 기능을 더해 ‘최고의 게임 TV’ 위상을 높여갈 것”이라고 전했다.




[미디어펜=조한진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