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중공업, 2019 임금협상 타결…기본급 1% 인상
일시금 200만원·협력사 처우개선 등 약속
"수주 목표 달성·생산 활동 매진할 것"
권가림 기자
2019-09-10 13:28

   
삼성중공업이 올해 첫 인도한 동급 LNG 연료추진 원유운반선. /사진=삼성중 제공


[미디어펜=권가림 기자] 삼성중공업이 2019년 임금협상을 최종 타결했다고 밝혔다. 


삼성중공업 노사는 10일 △기본급 1%, 정기승급 1.1% 인상 △임금타결 격려금 등 일시금 200만원 및 상품권 50만원 △정기상여금 600% 중 300%를 매월 25%씩 분할하기로 합의하는 한편 협력사 처우개선에도 노력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임직원이 한마음으로 뜻을 모아 임금협상을 마무리했다"며 "수주 목표 달성과 생산 활동에 매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미디어펜=권가림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