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IAA] 현대차, '벨로스터 N ETCR' 첫선
고성능차+친환경 모델…고전압 배터리팩 차량의 바닥 부분 배치
김태우 기자
2019-09-10 18:18

[미디어펜=김태우 기자] 현대자동차가 모터스포츠 본고장인 독일에서 전기 레이싱카 ‘벨로스터 N ETCR’을 공개하며 고성능차와 결합한 친환경 모델을 선보였다.


10일 현대차에 따르면 독일 프랑크푸르트에서 열린 ‘제68회 프랑크푸르트 모터쇼’에서 참가해 일렉트릭 레이싱카 벨로스터 N ETCR(Veloster N ETCR)를 공개했다.


   
현대차의 첫 번째 일렉트릭 레이싱카 벨로스터 N ETCR은 i20 쿠페 WRC, i30 N TCR, 벨로스터 N TCR 레이싱카 등을 선보인 바 있는 현대모터스포츠법인(HMSG)에서 2020년 개최가 예상되는 전기차 투어링카 대회 ETCR 규정에 맞춰 개발됐다. /사진=현대자동차


현대차는 벨로스터 N 기반의 일렉트릭 레이싱카 벨로스터 N ETCR을 처음으로 선보이며 우수한 고성능차 기술력과 친환경차 개발 역량을 뽐냈다. 


현대차의 첫 번째 일렉트릭 레이싱카 벨로스터 N ETCR은 i20 쿠페 WRC, i30 N TCR, 벨로스터 N TCR 레이싱카 등을 선보인 바 있는 현대모터스포츠법인(HMSG)에서 2020년 개최가 예상되는 전기차 투어링카 대회 ETCR 규정에 맞춰 개발됐다.


벨로스터 N ETCR의 강력한 출력을 위한 고전압 배터리팩은 차량의 바닥 부분에 배치돼 내연기관 레이싱카 대비 낮은 무게중심으로 고속 코너 선회 시 안정적인 움직임을 만들어낸다.


또한 전기차 레이스를 위해 개발된 고출력 모터는 미드쉽 레이아웃 구조로 운전석 뒤쪽에 배치돼 뒷바퀴로 구동력을 전달한다.


이로써 현대차는 고성능 라인업과 모터스포츠 활동을 친환경차 영역까지 확대하는 기술 개발 역량을 선보이고 고객들에게 운전의 재미와 더불어 친환경 가치를 제공하는 기반을 마련하게 됐다.


토마스 쉬미에라(Thomas Schemera) 현대차 상품본부 부사장은 “현대차 최초의 일렉트릭 레이싱카인 벨로스터 N ETCR을 공개하게 돼 기쁘다”며 “ETCR 대회 규정에 맞춰 개발된 벨로스터 N ETCR은 현대차의 전기차 글로벌 전략에 완벽하게 부합하며 ETCR 대회는 WRC, TCR 등에 이어 현대차의 모터스포츠 역량을 보여줄 수 있는 이상적인 다음 무대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미디어펜=김태우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