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손숙 "안면인식장애…이영애도 못 알아봤다"
이동건 기자
2019-09-11 06:50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비디오스타' 손숙이 안면인식장애를 고백했다.


10일 오후 방송된 MBC Every1 '비디오스타'는 '인생은 원 테이크! 거침없이 프리킥' 특집으로 꾸며져 이순재, 신구, 손숙, 강성진이 출연했다.


이날 '비디오스타'에서는 손숙과 함께 연극을 준비하고 있는 후배들의 제보 영상이 공개됐다. 


한 후배는 "1년 가까이 선생님과 작품을 했지만 아직도 제 이름을 틀리신다"고 밝혔고, 손숙은 "안면인식장애가 있어 실수도 많이 하고 민망할 때가 많다"며 그 사실을 인정했다.



   
사진=MBC Every1 '비디오스타' 방송 캡처


이영애와 식사를 하고도 밥을 다 먹을 때까지 누군지 못 알아봤다는 손숙. 그는 "1시간 동안 같이 밥을 먹고도 못 알아봤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이어 "그때 이영애가 '손숙 선배님이 나를 안 좋아하시나 보다'라고 했다더라"라며 이영애를 향해 "내가 너무 좋아하고 그날 정말 미안했다"고 영상 편지를 보냈다.


'비디오스타'는 새로운 예능 원석 발굴 고퀄리티 정통 토크 프로그램으로, 매주 화요일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