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영그룹, 추석 명절 맞아 협력사에 278억 원 조기 지급
홍샛별 기자
2019-09-11 08:20

[미디어펜=홍샛별 기자]부영그룹이 추석 명절을 앞둔 협력사들의 자금난 해소를 위해 공사 및 자재 대금 278억원을 조기지급했다.


부영그룹은 11일 계열사인 ㈜부영주택, ㈜동광주택, 남광건설산업(주), ㈜부영의 협력사들에 공사대금과 자재대금 278억원을 일주일 정도 앞당겨 지난 10일 지급했다고 밝혔다. 조기지급 대상 협력사는 공사업체와 자재납품업체 등 총 204개사다.


부영그룹 관계자는 "추석 명절을 맞아 자금 수요가 많은 협력업체의 어려움을 해소하고자 하도급 대금을 조기 지급하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협력사와의 상생협력과 동반성장을 위한 노력들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부영그룹은 명절 등 협력사들이 자금 운용에 어려움을 겪을 때 대금을 조기지급 하는 등 상생협력을 실천하고 있다.


[미디어펜=홍샛별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