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아파트서 화재 발생…50대 부부 사망·4명 다쳐
소방당국, 소방차·장비 동원해 20여분만에 진화 완료
온라인뉴스팀 기자
2019-09-12 10:31

   
사진은 기사와 무관./사진=연합뉴스


[미디어펜=온라인뉴스팀] 광주의 한 아파트에서 불이 나 50대 부부가 숨지고 4명이 부상당했다.


12일 오전 4시 21분 경, 광주 광산구 한 아파트 5층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불이 난 집안에는 부부와 20대 자녀 2명, 자녀의 친구 등 총 5명이 있었다.


광산소방서 관계자는 "화재로 54세 남성 A씨가 아파트 밖으로 추락해 숨졌고, 51세 부인 B씨는 집 안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고 전했다.


A씨의 자녀와 친구 등 3명도 대피 과정에서 다쳤고, 인근에 사는 주민 1명도 연기를 흡입해 병원으로 이송됐다. 화재 발생 직후 같은 아파트 주민 수십명도 대피했다.


소방당국은 소방차와 장비 50여대를 투입해 20여분 만에 진화에 성공했다. 한편 경찰과 소방당국은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미디어펜=온라인뉴스팀]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