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시세끼' 남주혁 등장에 염정아 "일해야 하니까 많이 먹이자"
이동건 기자
2019-09-14 07:10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남주혁이 '삼시세끼'에 떴다.


13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삼시세끼 산촌 편'에는 배우 남주혁이 새로운 게스트로 등장했다.


이날 남주혁은 "불쑥 찾아와서 죄송하다"며 염정아, 윤세아, 박소담에게 인사했다. 염정아는 "짐 먼저 풀어라"라며 남주혁을 챙겼다.


이어 윤세아는 "일 잘하는 사람 왔네"라고 말했고, 염정아는 "일단 많이 먹이자. 일해야 한다"고 거들어 웃음을 안겼다.



   
사진=tvN '삼시세끼' 방송 캡처


짐을 푼 남주혁은 세 사람이 아침 식사로 준비한 카레로 산촌 하우스에서의 첫 끼를 해결했다. 박소담은 자신의 몫이었던 달걀 프라이를 양보했고, 염정아와 윤세아는 "TV에서 (남주혁을) 봤다"며 후배를 친근하게 대하는 모습으로 훈훈함을 안겼다.


'삼시세끼'는 스타들이 시골에서 세 끼를 스스로 해결하는 모습을 그린 야외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으로, 매주 금요일 오후 9시 10분에 방송된다.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