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 글로벌 비대면 리테일 영업 강화 나선다
이원우 기자
2019-09-17 10:25

[미디어펜=이원우 기자]우리금융이 비대면 채널 영업 강화에 나선다.


우리금융그룹은 비대면 채널 중심으로 글로벌 리테일 사업을 키우고자 글로벌 모바일뱅킹 애플리케이션 고도화에 착수했다고 17일 밝혔다.


이미 우리은행은 지난 2017년 3월 베트남, 인도 등 국외 영업점을 대상으로 각국 고객에게 맞는 모바일뱅킹 앱을 출시해 해당 국가에 특화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이번 현지 앱 고도화를 통해 우리은행은 고객 중심의 인터페이스를 구현하고 휴대전화를 흔들어 거래할 수 있는 모션뱅킹 등과 같은 모바일 특화 금융 서비스와 여·수신 상품을 제공할 예정이다.


내년 상반기 중 베트남을 시작으로 인도네시아, 방글라데시, 인도 등의 모바일 앱을 고도화 한다. 특히 베트남에서 현지에 특화한 모바일 신용대출 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디지털 금융을 활용한 리테일 역량 강화에 집중한다.


우리은행 측 관계자는 "동남아 국가의 스마트폰 보급률 증가 및 현지 금융당국의 디지털 금융 활성화 정책 시행 등으로 디지털 시장이 빠르게 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미디어펜=이원우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