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리아에셋투자증권 코스닥 상장 추진…11월 중순 예정
이원우 기자
2019-10-10 16:38

[미디어펜=이원우 기자]코리아에셋투자증권이 10일 금융위원회에 증권신고서를 제출하고 본격적인 코스닥 상장 절차를 개시한다고 발표했다.


이번에 공모하는 총 주식 수는 160만주로 공모 희망가 범위는 8000∼1만원이다. 공모 예정 금액은 최대 160억원 규모가 될 전망이다.


코리아에셋투자증권은 내달 4∼5일 기관투자자 대상 수요예측을 진행해 공모가를 확정한 뒤 같은 달 11∼12일 일반 청약을 받는다. 상장은 11월 중순으로 예정돼 있으며 주관사는 신영증권으로 결정됐다.


2000년 1월 설립된 코리아에셋투자증권은 코리아RB증권을 전신으로 하는 금융투자회사다. 2013년 지금의 최대주주인 케이엔케이드림PEF가 경영권을 인수하면서 사명을 바꿨다.


코리아에셋투자증권이 이번에 상장하면 2007년 이베스트투자증권 이후 12년 만의 증권사 상장이 될 전망이다.


[미디어펜=이원우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