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크가 하고 싶어서' 공유 "대중이 내게 열광하는 이유? 잘생겨서"
이동건 기자
2019-12-05 01:15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토크가 하고 싶어서'에서 공유가 유쾌한 입담으로 안방극장을 사로잡았다.


4일 오후 첫 방송된 SBS 새 예능프로그램 '이동욱은 토크가 하고 싶어서'(이하 '토크가 하고 싶어서')에는 배우 공유가 첫 게스트로 출연했다.


'토크가 하고 싶어서'는 각 분야 최고의 셀럽을 초대해 스튜디오에서 나누는 토크, 셀럽과 연관된 장소에서 나누는 현장 토크, 시추에이션 토크 등을 진행하는 혁신적인 토크쇼.



   
사진=SBS '토크가 하고 싶어서' 방송 캡처


이날 '토크가 하고 싶어서'에서는 이동욱이 공유와 자기 자랑의 콘셉트 토크인 '플렉스(FLEX) 토크'를 진행했다.


먼저 이동욱은 "대중이 공유에게 열광하는 이유는?"이라고 질문했다. 이에 공유는 "작품을 대하는 자세가 성실하고, 진정성 있게 봐주시는 게 아닐까"라고 대답했다.


이어진 플렉스 토크 버전에서 공유는 "자랑할 게 너무 많아서 생각을 해봐야 한다"며 거들먹거렸다. 이어 그는 "잘생겼지, 뭐"라며 "옷이 공유빨을 받았다는 이야기를 많이들 하더라"라고 너스레를 떨어 웃음을 안겼다.


한편 '토크가 하고 싶어서'는 매주 수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 log -->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