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예보 오늘 찔끔 눈비…내일 한파·대설특보 꽁꽁 언 세밑
문상진 기자
2019-12-30 17:05

[미디어펜=문상진 기자]월요일(30일) 퇴근길 오늘날씨는 매서운 칼바람이 불며 세밑 한파의 날씨를 예보했다. 현재 전국이 흐린 가운데 경기남부와 강원영서, 충청도, 전라도, 경북내륙에는 비가 내리는 곳이 있다. 강원영서북부와 산지에는 눈이 내리는 곳도 있겠다. 내일 아침 서울 아침기온은 영하 10도까지 떨어지겠다.


   
월요일(30일) 퇴근길 오늘날씨는 매서운 칼바람이 불며 세밑 한파의 날씨를 예보했다. 내일 아침 서울 아침기온은 영하 10도까지 떨어지겠다.
기상청 오늘날씨예보 및 내일날씨예보(일기예보 동네예보 주간날씨 주말날씨 한파특보 미세먼지 대설특보 기상특보)에 따르면 오늘은 중국 북부지방에서 확장하는 찬 대륙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겠다. 강원영서와 충청도, 전라도에는 오후까지 비가 조금 오는 곳 있겠다.


오늘 늦은 밤부터 내일 아침 사이에 충남과 전라도, 제주도에는 눈이 오는 곳이 있겠다. 경기남부와 충북, 경북 일부지역에는 눈이 날리는 곳이 있겠다. 제주도 산지는 내일(31일) 새벽 대설 예비특보가 내려졌다.


오늘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에서 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다만, 수도권·강원영서·충청권은 오후에, 충북·호남권·영남권은 밤에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이 예상된다. 오후 중서부지역으로 국외 미세먼지가 유입되어 점차 남동진하며 중서부지역은 오후에, 일부 중부내륙 및 남부지역은 밤에 농도가 다소 높을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오늘 오후 10시 이후를 기해 한파경보와 한파주의보를 발효했다. 한파경보가 내려진 곳은 충북 제천 음성 충주 괴산, 강원산지 양구 평창 화천 철원, 경기 파주 양주 포천 연천 동두천 등이다.


한파주의보가 발효된 지역은 세종, 울릉도·독도, 울산, 부산, 대구, 대전, 인천, 서울, 제주도, 경남 합천 거창 함양 창녕 밀양, 경북도, 전남 화순 순천 광양 구례 곡성 담양, 충북 증평 단양 진천 영동 옥천 보은 청주, 충남 계룡 예산 청양 부여 금산 논산 아산 공주 천안, 강원 정선 삼척 동해 홍천 강릉 양양 고성 인제 속초 횡성 춘천 원주 영월 태백, 서해5도, 경기도, 전북 순창 남원 임실 무주 진안 완주 장수 등이다.


내일날씨는 서울의 아침 기온은 영하 10도, 체감온도는 영하 20도 가까이 떨어지겠다.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남하하면서 전국 대부분 지역에 한파특보가 발표된 가운데,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욱 낮아 매우 춥겠다. 내일 미세먼지 농도는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전 권역이 좋음에서 보통수준을 보일 것으로 예상된다.


내일 아침기온은 서울 영하 10도, 인천 수원 영하 9도, 춘천 영하 12도, 강릉 청주 대전 영하 7도, 세종 영하 8도, 전주 포항 영하 5도, 광주 영하 3도, 목포 영하 1도, 대구 영하 6도, 울산 영하 4도, 부산 영하 2도, 제주 4도로 오늘보다 크게 떨어지겠다. 낮 기온은 서울 영하 3도, 인천 영하 4도, 수원 춘천 영하 2도, 강릉 포항 울산 3도, 청주 세종 영하 1도, 전주 광주 1도, 목포 0도, 대구 2도, 부산 4도, 제주 5도로 예보됐다.


기상청 주간날씨에보(중기예보)에 따르면 기압골의 영향으로 1월 7~8일은 전국에 비 또는 눈이 오겠다. 그 밖의 날은 고기압의 영향으로 맑은 날이 많겠다. 동풍의 영향으로 1월 9일 강원영동에 비 또는 눈이 오겠다. 기온은 평년보다 높겠다.


[미디어펜=문상진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 log -->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