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제약, 초저용량 에스트로겐 피임약 '릴리애 정' 출시
김견희 기자
2020-01-16 14:34

   
동국제약이 에스트로겐 함량을 대폭 줄인 3세대 피임약 '릴리애 정'을 새롭게 선보였다/사진=동국제약


[미디어펜=김견희 기자]동국제약은 시판 중인 저용량 피임약 대비 에스트로겐 함량을 3분의1로 줄인 0.02mg의 초저용량 피임약 '릴리애 정'을 출시했다고 16일 밝혔다.


릴리애는 에스트로겐과 데소게스트렐 성분을 최소한으로 포함한 3세대 피임약으로, 2세대 피임약 복용 시 나타날 수 있는 여드름, 미식거림 등 부작용을 최소한으로 줄였다.


또 보관 파우치도 함께 동봉돼 있어 파우치나 가방에 약을 넣고 다닐 때 오염되거나 손상될 우려를 줄일 수 있다.


동국제약 마케팅 담당자는 "릴리애는 메스꺼움과 구토 같은 부작용을 줄이기 위해 에스트로겐 함량을 낮추는 추세를 반영했다"며 "피임약을 처음 사용하거나 여드름 등의 부작용을 겪었던 여성들에게 추천한다"고 말했다.


릴리애는 일반의약품으로 처방전 없이 약국에서 구입 가능하며, 보다 자세한 사항은 동국제약 소비자 상담실로 문의할 수 있다.


[미디어펜=김견희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 log -->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