神占 오늘의 운세(1월24일)-67년 사고수/85년 백기사/91년 마이웨이
온라인뉴스팀 기자
2020-01-24 06:45

神占 오늘의 운세(1월 24일)-67년생 사고수/85년생 백기사/91년생 마이웨이

오늘의 운세(1월 24일·금요일·음력 12월 30일)


오늘의 운세는 어떨까요? 또 오늘은 어떤 운세를 눈 여겨 봐야 할까요? 67년생 정거리 여행 사고수 있으니 조심 운전하세요. 85년생 조직의 백기사 마다하지 않기를, 91년생 남의 눈치 보지 말고 마이웨이 하세요. 오늘의 운세를 띠별·생년별로 살펴봅니다.


   
오늘의 운세(1월 24일·금요일·음력 12월 30일)
- 48년생 사랑을 베풀 곳이 있어 행복하구나. 60년생 민감한 문제는 침묵이 좋다. 72년생 근심·걱정은 숨기지 마라. 84년생 노력하다 보면 새로운 길도 열린다. 


- 49년생 매매는 성사될 가능성 높다. 61년생 오르막 있으면 내리막도 있으니 긴장하라. 73년생 빠르다고 좋은 것만은 아니다. 85년생 조직의 백기사가 되어라. 


호랑이- 50년생 아랫사람 요구는 수용하라. 62년생 고대하던 기회 찾아온다. 74년생 누구나 그림자 있으니 마음 크게 먹어라. 86년생 남과 다른 길 생각하면 고달프다.


토끼- 51년생 자부심이 지나치면 화 자초한다. 63년생 잘나갈 때 조심. 75년생 직장인은 실적 때문에 울고웃는다. 87년생 내가 특별하다는 생각을 버리면 앞날 창창.


- 52년생 기회 왔으니 망설이지 마라. 64년생 정곡 찌르는 말에 얻는 게 많다. 76년생 예민한 문제는 나서지 말라. 88년생 상사의 마음만 잘 읽으면 어려움 없다.


- 53년생 급하다고 서두르면 일 꼬인다. 65년생 길이 막히면 새 길 찾아라. 77년생 조직의 등불 같은 존재 된다. 89년생 파벌 싸움에 휩쓸리지 않도록 신경 써라.


- 42년생 안심하기 이르니 변화 주시. 54년생 매매는 큰 이득 생긴다. 66년생 직장 내 요주의 후배 잘 관찰할 것. 78년생 산소호흡기 같은 역할에 박수 쏟아진다. 90년생 자기 스타일 고집하면 잃는 게 많다. 


- 43년생 고생한 배우자에게 보답할 일이 생긴다. 55년생 어설픈 충고는 삼가라. 67년생 장거리 여행 사고수 있으니 안전운행을. 79년생 기회가 왔으니 주저하지 마라. 91년생 눈치 보지 말고 '마이웨이' 하라.


원숭이- 44년생 내키지 않는 일은 하지 마라. 56년생 어려워도 빛나는 꿈을 꾼다. 68년생 유흥업소에서 생기는 말썽에 주의. 80년생 꽃 같은 사람이 마음에 들어온다. 92년생 좋은 일엔 주저하지 말고 지갑 열어라. 


- 45년생 자손이 찾아와 한바탕 웃는다. 57년생 투자·문서 관련 일은 미뤄라. 69년생 열정이 식으면 희망도 사라진다. 81년생 연인의 달콤한 문자에 의욕 충만. 93년생 땀 흘린 결과는 달콤하다.


- 46년생 남의 일에 끼어들면 진퇴양난. 58년생 실용적 선택이 마음 편안하다. 70년생 선택의 기로에서 고민하는 하루. 82년생 건조한 일상에 오아시스 만난 격. 94년생 싸우지 않고 이기는 법 찾아라.


돼지- 47년생 쓸쓸한 가슴 데우는 벗이 온다. 59년생 형제간 경사에 휘파람이 절로. 71년생 빠르다고 다 좋은 것은 아니다. 83년생 큰일 하려면 시행착오 감수하라. 95년생 작은 성공에 자신감이 넘친다. 


[미디어펜=온라인뉴스팀]

오늘의 인기기사

<-- log -->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