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시스코와 차세대 화상회의 솔루션 ‘웹엑스 온 플립’ 공개
조한진 기자
2020-02-12 09:11

[미디어펜=조한진 기자] 삼성전자가 11일(현지시간)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에서 열리는 ‘ISE 2020’에서 시스코와 함께 차세대 화상회의 솔루션 ‘웹엑스 온 플립’을 공개했다고 밝혔다.


웹엑스 온 플립은 ‘삼성 플립2’에 시스코의 차세대 화상회의 솔루션인 웹엑스 UX를 탑재한 제품이다.


   
삼성전자가 11일(현지시간) 네덜란드 암스테르담에서 열리는 ‘ISE 2020’에서 시스코와 함께 차세대 화상회의 솔루션 ‘웹엑스 온 플립’을 공개했다. 샌딥 마흐라(왼쪽) 시스코 웹엑스 담당 상무와 벤 홀메스 삼성전자 유럽법인 B2B 마케팅 헤드가 악수를 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제공


삼성 플립2는 △업계 최고 수준의 필기 인식 기술을 적용한 터치형 스크린 △화면에 메모 레이어를 추가해 자유롭게 쓰고 지울 수 있는 기능 △USB, HDMI, NFC, 스크린 미러링을 통해 다양한 IT 기기와 쉽게 데이터를 주고 받을 수 있는 연동성 등을 갖춘 디지털 플립 차트다. 


시스코의 웹엑스를 탑재한 웹엑스 온 플립은 음성·화상 전화 뿐만 아니라 실시간 스크린 공유 기능을 통해 언제 어디서나 회의 콘텐츠와 필기 내용, 회의 결과 등을 공유할 수 있어 최적의 스마트 사무 환경을 구축할 수 있다.


하혜승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 사업부 전무는 “상업용 디스플레이 시장과 화상회의 솔루션 시장의 리더인 삼성과 시스코가 만나 전략적 파트너십을 맺게 돼 의의가 크다”며 “앞으로도 사무 환경의 혁신을 위해 다양한 협업을 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미디어펜=조한진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 log -->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