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C그룹, 질병관리본부 코로나19 콜센터에 빵·생수 전달
근무자들과 임시 격리된 교민에 빵과 생수 각각 20000개 지원
김영진 차장
2020-02-17 14:24

   
SPC그룹이 17일 질병관리본부 근무자들과 코로나19로 임시 격리된 교민에게 빵과 생수 각각 2000개를 지원했다. 사진 왼쪽 첫번째 SPC그룹 김범호 부사장, 사진 오른쪽 첫번째 질병관리본부 1339 콜센터 박혜미 센터장./사진=SPC그룹


[미디어펜=김영진 기자] SPC그룹은 질병관리본부 근무자들과 코로나19로 임시 격리된 교민에게 빵과 생수 각각 2000개를 지원했다고 17일 전했다.


SPC그룹이 대한적십자사를 통해 기탁한 제품은 질병관리본부 1339 콜센터 상담원 600여 명과 경기도 이천시 국방어학원에서 생활하고 있는 우한 3차 귀국 교민 150여 명에게 전달된다. 


SPC그룹 관계자는 "최근 격무로 노고가 많은 1339콜센터 상담원과 임시 격리된 교민들을 응원하기 위해 제품을 지원했다"고 말했다.


한편 SPC그룹은 지난 11일 SPC그룹 사회공헌재단인 'SPC행복한재단'을 통해 전국 지역아동센터에 마스크와 손소독제를 지원했다.




[미디어펜=김영진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 log -->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