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펜TV Live] 미스터 정세균의 '감수성' 현실인식
김규태 기자
2020-02-17 21:18

   
[미펜TV Live] 미스터 정세균, '감수성 쩔고' 기생충 같은 현실인식./사진=미디어펜

[미디어펜=김규태 기자] 정세균 국무총리가 일명 '자영업자 망언' 논란과 관련해 사과는 했지만 뒷맛이 개운치 않습니다.


정세균 총리는 이번 논란에 대해 "안면이 있던 분과 자연스레 나눈 대화가 편집되어 전달되면서 생긴 오해"라면서 "어려움을 겪고 계시는 국민께 심려를 끼쳐 죄송한 마음"이라고 밝혔습니다.


정총리는 결국 이번 망언 논란이 편집의 문제라는 뉘앙스로 해명했는데요, 이와 대해 미펜TV는 민주당의 해명 논평, 박영선 장관 및 문재인 대통령의 관련 발언과 묶어 조명했습니다. 




오늘의 인기기사

<-- log -->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