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태원 SK 회장, 지난해 보수 60억원
조한진 기자
2020-03-30 18:37

[미디어펜=조한진] 기자 최태원 SK 회장이 지난해 보수로 60억원을 받았다.


30일 SK㈜와 SK하이닉스 사업보고서에 따르면 최 회장은 두 회사에서 지난해 각각 30억원씩을 받았다. 각각 급여가 20억원, 상여가 10억원이다.


   
최태원 SK 회장 /사진=SK 제공


SK㈜는 조대식 수펙스추구협의회 의장에게 46억원(상여 33억6000만원), 장동현 사장에게 35억3900만원(상여 24억3400만원)을 지급했다. 박성하 SK C&C 대표는 16억원을 받았다.


SK하이닉스에서는 박성욱 부회장이 37억1400만원(상여 25억800만원)을 보수로 받았다.



[미디어펜=조한진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 log -->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