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국 다녀온 인천 거주 30대, 코로나19 양성
자가격리 중 기침 증상, 지난 30일 코로나19 검사
온라인뉴스팀 기자
2020-03-31 09:39

[미디어펜=온라인뉴스팀]인천시는 31일 태국 여행을 다녀온 미추홀구 거주자 A씨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사진=연합뉴스

A씨는 이달 9∼27일 인천시 계양구 거주자인 B(33)씨와 함께 태국 여행을 다녀왔다. 입국 당일 B씨가 인천국제공항 검역 과정에서 먼저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자체적으로 자가 격리를 하던 중 지난 28일 기침 증상이 나타난 A씨는 30일 미추홀구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코로나19 검사를 받았고, 그 결과 양성 판정으로 나타났다. 


보건당국은 A씨를 인천의료원으로 긴급 이송하고 그와 접촉한 부모를 대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인천시는 그의 국내 이동 동선을 파악하는 한편 거주지 일대 방역을 마치고 다른 접촉자가 있는지를 조사하고 있다.


현재 인천 지역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모두 67명이다.


[미디어펜=온라인뉴스팀]

오늘의 인기기사

<-- log -->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