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건설, 빌리브 센트로 최고 616대 1 경쟁률 기록…전타입 마감
392가구 모집에 1만4960건 몰려…84㎡T타입서 최고 경쟁률 기록
홍샛별 기자
2020-03-31 13:22

   
빌리브 센트로 투시도 /자료=신세계건설
[미디어펜=홍샛별 기자]신세계건설이 부산 대표 주거선호지인 메트로시티에 공급하는 '빌리브 센트로'가 높은 청약 경쟁률을 기록하며 전타입이 마감됐다.


31일 한국감정원에 따르면 지난 30일 '빌리브 센트로' 1순위 청약 접수 결과, 총 392가구 모집에 1만4960개의 통장이 몰려, 평균 38.16대 1의 청약 경쟁률을 기록했다. 


최고 경쟁률은 8가구을 모집한 전용 84㎡T타입에서 나왔다. 해당 타입은 4933건의 청약이 접수돼 616.63대 1로 가장 높은 경쟁률을 나타냈다. 이 밖에도 57㎡ 71.60대 1, 84㎡ 19.61대 1의 경쟁률을 각각 기록하며 모든 타입이 하루 만에 마감됐다.


부산 남구 용호동 958에 들어서는 빌리브 센트로는 지하 3층~지상 25층, 4개동, 392가구 규모로 조성된다. 전 가구가 인근에서 보기 드문 중소형으로 구성됐다. 전용면적별 분양물량은 △57㎡A 16가구 △57㎡B 12가구 △57㎡C 20가구 △84㎡A 171가구 △84㎡A1 86가구 △84㎡B 87가구다.


분양 관계자는 "빌리브 센트로는 메트로시티 내 마지막 공급 상품인데다가 뉴욕 감성을 담은 외관 설계를 갖췄고, 전 타입이 수요자 선호도 높은 중소형으로 공급돼 실수요자의 반응이 매우 높았다"면서 "동일 면적 기준 분양가가 인근 59㎡ 아파트 대비 약 5000만~1억원 가량 저렴하게 책정돼우수한 청약 성적이 나온 것으로 분석된다"라고 말했다.


빌리브 센트로는 내달 2일 당첨자를 발표를 거쳐 6~7일 2일간 정당 계약을 실시한다. 당첨자는 청약홈에서 확인확인하면 된다.


한편, 빌리브 센트로의 견본주택은 부산광역시 해운대구 우동 1406-1에 위치한다. 신세계건설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견본주택을 사전 예약제로 운영하며, 부득이하게 방문이 어려운 고객을 위해 사이버 모델하우스를 함께 선보이고 있다. 입주 예정일은 2022년 12월로 예정됐다.


[미디어펜=홍샛별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 log -->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