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권, 10조원 규모 '다함께코리아펀드' 조성 업무협약
이원우 기자
2020-03-31 16:36

[미디어펜=이원우 기자]금융위원회와 산업은행, 5대 금융그룹을 비롯한 17개 금융기관, 한국증권금융 등이 '다함께코리아펀드(증권시장안정펀드)'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31일 밝혔다.


출자기관 23곳과 한국증권금융은 증권시장 안정을 위해 10조원 규모의 펀드를 조성하고 원활한 운영에도 협력하기로 합의했다.


이번 출자규모는 산업은행 2조원, 5대 금융그룹 4조 7000억원, 금융투자 1조 5000억원, 생명보험 8500억원, 지방은행 5000억원, 손해보험 4500억원 등이다.


참여 금융기관과 민간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투자관리위원회가 투자운용방향을 마련하고 참여 금융기관이 선정한 전문가들이 구체적인 자산운용을 담당하게 되며, 다함께코리아펀드는 내달 초부터 운영된다.


[미디어펜=이원우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 log -->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