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재중 "코로나19 감염…정부·지인 주의 무시한 내 부주의"
이동건 기자
2020-04-01 15:30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김재중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고백했다.


JYJ 멤버 겸 배우 김재중(영웅재중)은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저는 코로나19에 감염됐습니다"라며 "정부로부터, 주변으로부터 주의받은 모든 것들을 무시한 채 생활한 저의 부주의였습니다"라고 밝혔다. 


이어 "개인의 행동이 사회 전체에 끼치는 영향이 얼마나 큰지. 저로 인해 또 감염됐을 분들에게 미안한 마음뿐입니다"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나는 아니겠지'라는 마음으로 지내왔던 바보 같은 판단이 지금의 나를 만들어 버렸습니다. 한 병원에 입원해 있습니다. 많은 과거를 회상하며 감사함과 미안함이 맴돕니다"라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그는 "하고 싶은 이야기가 너무 많아요. 너무 많은 사람들이 보고 싶어요"라고 털어놓았다.



   
사진=씨제스엔터테인먼트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 log -->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