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건, 광고 모델비 전액 기부 "생활고 시달리는 영화인들에게 관심 부탁"
이동건 기자
2020-04-28 09:11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배우 이동건이 어려운 영화인들을 위해 따뜻한 마음을 전했다.


신협중앙회(회장 김윤식, 이하 신협)는 한국 신협 창립 60주년을 맞아 국내 유명 영화배우들과 함께 '평생 어부바'라는 신협의 금융 철학을 담은 기념 광고를 제작, 신협 창립일인 5월 1일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 신협 60주년 기념 광고에 참여한 이동건은 문화 예술 사업의 일환으로 어려운 영화인들을 지원해온 신협의 가치에 공감, 전체 모델료를 한국영화인총연합회에 기부했다.



   
사진=신협중앙회 광고 포스터


이동건은 "착한 금융, 포용 금융이 척박한 영화업계에 내민 따뜻한 손길에 기꺼이 동참하고 싶었다"며 "생활고에 시달리는 힘든 선배 영화인들에게 지속적인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김윤식 신협중앙회장은 "한국 신협 창립 60주년을 맞이해 화려한 행사로 자축하기보다는, 영화인들과 합심해 선한 영향력을 통한 평생 어부바 가치의 확산모델을 만들고자 했다"며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지금 신협 60주년 기념 광고가 국민들에게 희망과 위로의 메시지가 되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신협 60주년 금융광고는 5월 1일부터 TV에 온에어 될 예정이며, 신협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도 볼 수 있다.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 log -->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