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보건설, 아파트 현장서 안전 및 보건 특별 점검 실시
홍샛별 기자
2020-05-22 15:46

   
정광식 대표이사를 비롯한 대보건설 임직원이 서울 중랑구 양원공공택지지구 내 시공중인 한 아파트 현장을 찾아 안전 및 보건 특별 점검을 실시했다. /사진=대보건설
[미디어펜=홍샛별 기자]대보건설은 최근 대표이사 주관으로 서울 중랑구 양원공공택지지구 내에서 시공 중인 아파트 현장에서 안전 및 보건 특별 점검을 실시했다고 22일 밝혔다.


정광식 대표이사 등 임직원은 특별 점검에서 △ 현장 시설물 안전 △ 코로나19(COVID-19,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방역 수칙 준수 여부 등을 점검했다. 이어 무재해 깃발도 전달했다.


대보건설 관계자는 "현장 관계자들과 근로자들은 출퇴근시 발열 체크, 마스크 착용 생활화, 30초 이상 손 씻기 등 코로나19와 관련된 방역 당국의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을 적극적으로 실천할 것을 결의했다"라고 밝혔다.


한편,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발주한 서울 양원 S1블록 아파트 건설공사 1공구는 전용 14~44㎡ 5타입 총 1216가구 규모로 지난해 7월 착공해 오는 2021년 11월 완공 예정이다.


[미디어펜=홍샛별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 log -->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