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사회문제 해결과 창업지원 위한 ‘소셜벤처 지원사업’ 공모
-창업지원(Start up), 성장지원(Scale up) 2개 분야 총 35팀 선정
-자금, 교육, 후속지원 등 소셜벤처의 창업과 성장을 전방위적 지원
홍샛별 기자
2020-05-25 10:26

[미디어펜=홍샛별 기자]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사회문제 해결을 목표로 하는 소셜벤처의 창업과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다음 달 8일까지 '2020년 LH 소셜벤처 지원사업' 참여팀을 공모한다고 25일 밝혔다.


소셜벤처 지원은 LH가 청년자립, 일자리 창출 등 사회문제를 해결하고 사회적 가치를 추구하는 소셜벤처와 지속가능한 파트너십을 맺기 위해 지난 2015년부터 진행해 온 사업이다. LH는 지난 5년간 96개 소셜벤처를 발굴해 지원했다. 올해는 창업지원 분야(Start-up) 20팀과 성장지원 분야(Scale-up) 15팀 등 총 35팀을 선정한다.


창업지원 분야는 소셜벤처 사업 아이템이 있음에도 자금이나 전문 지식이 부족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예비창업자 및 3년 미만 신규창업자(만19세~39세)가 대상이며, 최종 선정된 20팀에게는 1년차 1000만원 지원 및 승급심사를 거쳐 최대 2년간 4000만원의 창업지원 자금을 지원한다.


성장지원 분야는 도시재생, 주거복지 등 LH 업무와 관련된 소셜벤처 및 사회적 경제 조직의 공익적인 신규 프로젝트를 지원하며, 올해는 대상을 확대해 총 15팀에게 1년간 최대 7000만원 이내의 사업비를 제공해 혁신적인 프로젝트 발굴 기회를 제공한다.


LH는 소셜벤처가 사회적가치를 실현하고 사업적 성장을 이룰 수 있도록 지원금 외에도 컨설팅·코칭·네트워킹 등 전문적인 육성 프로그램을 함께 제공할 계획이다. 


특히, 지원사업 이후에도 지속적인 성장을 도울 수 있도록 지난해부터 후속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등 LH와 소셜벤처가 지속가능한 파트너십 관계를 맺을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


응모를 원하는 팀은 LH 소셜벤처 홈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응모신청서를 작성해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최종 선발팀은 7월 중 홈페이지를 통해 발표할 예정이다.


정나리 LH 사회공헌단장은 "코로나19 위기에도 소셜벤처 창업가들이 용기를 잃지 않고 사회문제를 해결함과 동시에 지속적으로 사업을 영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미디어펜=홍샛별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 log -->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