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UN 글로벌 친환경 기준 '최우수' 획득
'플라스틱 폐기물 저감 가이드라인' 최우수등급 기업 꼽혀
5G·AI 기반 지구 온난화 해결 기술 플랫폼 발전 '인정'
권가림 기자
2020-05-28 15:03

   
KT 직원들이 지난 2018년 10월 환경문제 해결에 기여하기 위해 KT노사 공동으로 시행한 휴대전화 재활용 프로젝트 ‘리본(Re-Born) 캠페인에 참여해 활동하고 있다. /사진=KT 제공


[미디어펜=권가림 기자] KT가 UN 국제 친환경 기준 및 가이드라인인 '플라스틱 폐기물 저감 가이드라인(GRP)' 최우수등급(AAA) 기업으로 인증받았다고 28일 밝혔다.


유엔 경제사회이사회 특별협의지위기구 'UN SDGs협회'가 발표하는 GRP는 기후변화 대응과 플라스틱 폐기물 저감을 위한 글로벌 환경 가이드라인이다.


KT는 5G 서비스에 인공지능(AI), 빅데이터, 클라우드,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통합해 지구 온난화, 기후변화 문제를 해결하는 새로운 기술 플랫폼으로 발전시킨 점을 인정받았다.


KT의 에너지 통합관리 플랫폼 'KT-MEG'는 에너지 낭비를 줄이고 전기차 충전 서비스 등으로 탄소배출량 감소에 기여했다.


5G 통합 무선망 구축을 통해선 미세먼지, 감염병 문제 해결를 고민하고,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다양한 노력을 기울여 왔다. 


노사가 함께 '기업간 노사공동 나눔협의체' 회원사를 선도해 임직원이 참여하는 다양한 환경정화활동 및 캠페인을 전개하는 등 지구환경보존에도 참여했다.


KT 관계자는 "앞으로도 고객과 함께 다양한 환경 정책과 캠페인을 전개하면서 지속가능한 기업으로 발전해 나갈 것"이라며 "지구 환경 보존 노력과 유엔 지속가능개발목표에도 동참하겠다"고 말했다.  



[미디어펜=권가림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 log -->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