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무역협회 "3차 추경 담은 6차 비상경제회의, 세계 선도국 도약 기대"
"기업 살리는 길이 일자리 지키고 경제 지탱·회복하는 길"
"한국판 뉴딜, 기업 어려움 해소·사기 진작 향해야"
박규빈 기자
2020-06-01 17:12

   
[미디어펜=박규빈 기자] 한국무역협회는 1일 정부가 발표한 하반기 경제정책 방향과 내포된 3차 추가경정예산이 글로벌 코로나19 위기 극복을 넘어 포스트 코로나19 시대에 한국이 세계를 선도하는 국가로 발돋움하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무협 관계자는 "수출 회복을 위한 △온라인·비대면 마케팅 강화 △전시 인프라 확충 △수출금융 지원 △K-의료·교육·콘텐츠 등 서비스산업 해외진출 확대 방안 등이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이어 "주요 자유무역협정(FTA)의 연내 타결과 주요국 입국제한 해소, 경제협력 강화 등도 중요 과제인 만큼 양자 및 다자 협력을 강화해주기 바란다"고 전했다.


아울러 "기업을 살리는 것이 일자리를 지키고 경제를 지탱 및 회복하는 길이라는 점에서 한국판 뉴딜은 기업의 어려움을 해소하고 사기를 진작시키는 방향으로 추진돼야 한다"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그는 "무역업계도 정부의 정책방향에 발맞춰 제조 및 서비스산업 경쟁력과 혁신동력 강화, 수출활력 제고, 글로벌 네트워크 강화 등에 앞장설 것"이라고 부연했다.


[미디어펜=박규빈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 log -->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