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갑자기 불어난 물에…"서울 도림천 산책로 행인 25명 고립됐다 1시간여만에 구조
온라인뉴스팀 기자
2020-08-01 15:24

[미디어펜=온라인뉴스팀]서울 도림천 물이 갑자기 불어나 고립됐던 행인 25명이 무사히 구조됐다.


1일 소방당국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 1분께 서울 영등포구 대림역 인근 도림천 산책로에서 강물이 갑자기 불어나 행인 25명이 고립됐다.


이들은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대원에 의해 1시간여 만인 오후 2시 16분께 모두 구조됐다.


다행히 부상 등 인명피해는 없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 관계자는 "도림천 옆 산책로를 지나다가 집중 호우로 수위가 갑자기 높아지면서 사람들이 고립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미디어펜=온라인뉴스팀]

오늘의 인기기사

<-- log -->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