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엠 7월 총 3만4632대…전년比 8.7%↑
내수 6988대 3.5%↑·수출 2만7644대 10.1%↑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 내수 판매 2494대 기록하며 실적 견인
김태우 기자
2020-08-03 16:17

[미디어펜=김태우 기자] 한국지엠은 7월 내수 6988대, 수출 2만7644대 총 3만4632대를 판매했다고 밝혔다. 내수와 수출은 각각 3.5%·10.1% 증가고 전체적으로는 8.7% 증가했다. 


한국지엠  7월 판매실적은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가 총 2494대가 판매되며 내수실적을 견인했다. 트레일블레이저는 북미 등 해외 시장에서 판매가 시작되고 국내에서 폭발적인 반응을 이어가고 있어 한국지엠의 경영정상화 전망을 밝히고 있다.


   
한국지엠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가 내수시장 실적을 견인했다. /사진=한국모터스포츠기자협회


쉐보레 스파크는 총 2223대가 판매되며 트레일블레이저의 뒤를 이었다. 스파크는 더욱 치열해진 국내 경차 시장 경쟁에도 불구하고 경차를 뛰어넘는 안전성과 밝고 선명한 10가지 외장 컬러 등을 바탕으로 견고한 실적을 이어가고 있다.


쉐보레 트래버스와 콜로라도는 각각 329대, 369대가 판매되며 꾸준한 시장 반응을 이어갔다. 


콜로라도는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 집계 기준 올해 1~6월 수입차 판매 누계 베스트셀링카 5위에 오르는 등 국내 유일의 정통 아메리칸 픽업트럭으로서의 입지를 굳건히 하고 있다. 


트래버스는 KAIDA집계 기준 6월에 베스트셀링카 판매 10위에 오르는 등 국내 판매 중인 모든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를 통틀어 가장 압도적인 차체 사이즈와 동급 최고 수준의 동력 성능으로 대형 SUV 시장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시저 톨레도(Cesar Toledo) 한국지엠 영업·서비스·마케팅 부문 부사장은 "코로나19의 장기화 영향에도 불구하고 트레일블레이저, 스파크, 트래버스, 콜로라도 등 쉐보레 제품들이 고객들로부터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다"며 "하반기에도 이들 제품에 대한 차별화된 마케팅 활동을 바탕으로 상승 모멘텀을 이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쉐보레는 8월, '2020 한국산업 서비스 품질지수(KSQI)' 국산차 판매점 부문 8년 연속 1위 기념, '쉐보레 썸머 페스타' 프로모션을 진행, 다양한 고객 혜택을 제공하며, 온라인 이벤트 페이지와 전국 쉐보레 대리점을 통해 '썸머 이스케이프 페스타' 이벤트를 진행, 풍성한 상품을 증정한다.



[미디어펜=김태우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 log -->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