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예원, 프리 선언? SBS "사직서 제출 NO…퇴사 결정된 바 없다"
이동건 기자
2020-08-15 01:50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장예원 아나운서가 프리랜서 활동을 선언했다는 보도가 나온 가운데, SBS가 이를 부인했다.


SBS는 14일 "장예원 아나운서가 아직 사직서를 제출하지 않은 것으로 파악됐다"며 최근 퇴사 의사를 밝힌 적은 있지만 퇴사와 관련해 확정된 건 없다고 밝혔다.


앞서 이날 스포츠조선은 장예원 아나운서가 8월 31일부로 SBS에서 퇴사한다고 보도한 바 있다. 매체는 장예원 아나운서가 퇴사 후에도 진행 중인 프로그램을 계속하고 싶다는 의사를 밝혀 SBS와 입장 차이가 발생했다고도 덧붙였다.


2012년 공채 18기로 SBS에 입사한 장예원 아나운서는 SBS 라디오 파워FM '장예원의 씨네타운'을 비롯해 'TV동물농장', '본격연예 한밤' 등을 진행하고 있다. 사랑스러운 매력으로 '장폭스'라는 별명을 얻은 그는 유튜브 채널 '장폭스TV'로 팬들과 소통하고 있다.



   
사진=SBS



[미디어펜=이동건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 log -->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