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정몽구 재단, 창업오디션 'H-온드림 데모데이’
23일 스타 사회적기업의 등용문 온라인 개최
김태우 기자
2020-09-16 17:40

[미디어펜=김태우 기자]현대차 정몽구 재단과 현대자동차그룹이 주최하는 '2020 H-온드림 데모데이'가 오는 23일 14시 온라인으로 진행한다.


이번 데모데이는 'H-온드림 사회적기업 창업오디션'의 '엑셀러레이팅' 부문에 선정된 5개 기업들이 참가한다.


'H-온드림 사회적기업 창업오디션'은 소셜임팩트 창출을 위해 끊임없이 도전하는 사회적기업을 발굴, 육성하여 일자리 창출 및 사회문제 해결에 기여하도록 지원하기 위해 2012년 시작됐다. 


지난 8년간 초기 창업팀에 대한 인큐베이팅, 성장기 창업팀에게는 엑셀러레이팅, 사회적기업간 협력을 통한 사회문제 해결을 위한 컨소시엄 부문 등 성장단계별 맞춤형 컨설팅을 제공하며 사회가치 창출을 위해 힘써왔다.


이번 엑셀러레이팅 육성 프로그램에는 디쓰리쥬빌리파트너스, 크레비스파트너스, 임팩트스퀘어, 브릿지스퀘어와 같은 대표 엑셀러레이터들이 참여하였고, 아래 5개 참가팀들이 맞춤형 지원을 제공받아 IR발표를 하게 됐다.


△밸리스(업사이클 반려동물용 식품 제조) △오파테크(시각장애인의 삶을 변화시키는 스마트 점자 학습기 탭틸로 개발) △닥터노아(플라스틱 칫솔을 대체하는 대나무 칫솔 개발) △브로컬리컴퍼니(비품 농산물을 업사이클링한 비건 뷰티 브랜드 개발) △엔블리스컴즈(사용자의 꿈을 관리하는 모바일 소셜 서비스 '위싱노트' 개발)


   
현대차 정몽구 재단과 현대자동차그룹이 주최하는 '2020 H-온드림 데모데이'가 오는 23일 14시 온라인으로 진행한다. /사진=현대차 정몽구 재단


또 이번 행사에서는 이화여대 김상준 교수와 중앙대 박재홍 교수가 공동 연구한 'H-온드림 사회적기업 창업오디션'의 지난 8년간의 경제적 성과 및 사회적 성과를 공유한다. 김상준 교수 연구팀은는 지난 5월 한국소셜벤처 현황을 조명하며 'H-온드림' 사업에서의 경제사회적 성과에 대해 SSCI급 국제학술지 '서스테이너빌리티(Sustainability)'에 학술논문을 게재한 바 있다.


현대차 정몽구 재단 관계자는 "이번 행사는 사회적 기업 창업을 꿈꾸는 분, 사회적 기업에 종사하고 있는 분, 소셜 임팩트 창출에 함께하고 싶은 분이라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고 전했다.



[미디어펜=김태우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 log -->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