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게임즈-위메이드, '미르4' 마케팅 협업
권가림 기자
2020-09-16 18:12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왼쪽)와 남궁훈 카카오게임즈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카카오게임즈 제공


[미디어펜=권가림 기자] 카카오게임즈와 위메이드는 신작 모바일 다중접속임무수행게임(MMORPG) '미르 4'의 출시를 앞두고 전략적 사업 제휴를 했다고 16일 밝혔다.


미르 4는 위메이드가 자사 대표 IP(지식재산권)인 '미르'를 활용해 내놓는 신작 모바일게임이다. 위메이드 자회사인 위메이드넥스트가 개발 중이다.

미르 IP 게임 중 가장 크게 성공한 '미르의 전설 2'는 2000년 출시한 이후 중국에서 큰 호응을 얻으며 '원조 한류 게임'으로 불려 왔다.

두 기업은 하반기 출시할 미르 4의 마케팅 전반에 걸쳐 협업하기로 했다.

미르 4 이후에도 모바일 사업에서 긴밀한 관계를 유지하고, 미르 IP와 카카오 플랫폼을 연결한 맞춤형 마케팅을 선보이기로 했다.

장현국 위메이드 대표는 "'미르' 콘텐츠와 카카오게임즈의 플랫폼 경쟁력이 더해지면 시너지 효과를 낼 것으로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남궁훈 카카오게임즈 대표는 "'미르 4'에 최적화된 맞춤형 소셜 플랫폼 모델을 선보일 것"이라며 "성공적인 게임 출시를 위해 이용자층을 세분화해 밀도 높은 마케팅을 전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미디어펜=권가림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 log -->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