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유비 기부도 통 크게…난치병 어린이 위한 마스크 2만장 전달
김민서 기자
2020-09-29 15:10

[미디어펜=김민서 기자] 배우 이유비가 희귀난치성질환 어린이들을 위해 마스크를 기부했다. 


이유비는 지난 28일 한국 어린이난치병협회에 2만장의 마스크를 기부했다.


   
배우 이유비(가운데)가 한국 어린이난치병협회에 마스크 2만장을 기부하고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셀러비


신개념 기부 플랫폼 '셀러비'를 통해 기부식에 동참하게 된 이유비는 "최근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희귀난치성질환 어린이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을 드리게 돼 기쁘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유비는 이전 드라마 출연료를 전액 기부하며 아이들 공부방 건립에 동참하기도 했다. 앞으로는 프라이빗 영상 수익까지 전액 기부할 예정이다. 


한편, 이유비는 현재 KBS Joy 뷰티 예능프로그램 '셀럽 뷰티2' 에 출연 중이다.


[미디어펜=김민서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 log -->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