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국정감사] 조성욱 "온라인 플랫폼 소비자보호 법적 책임 재정비"
공정위원장 "일반지주 CVC 보유 입법화에 적극 협력"
윤광원 취재본부장
2020-10-08 10:46

   
조성욱 공정거래위원장 [사진=미디어펜]


[미디어펜=윤광원 기자] 조성욱 공정거래위원장이 "온라인 플랫폼의 소비자보호와 관련된 법적 책임도 재정비할 것"이라고 말했다.


조 위원장은 8일 국회 정무위원회가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진행한 공정위 대상 국정감사에서 인사말을 통해 "온라인 플랫폼법 입법도 추진, 디지털 생태계에서도 공정거래와 상생협력 기반이 마련되게 하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또 "벤처기업에 대한 투자 활성화를 유도하기 위해, 일반지주회사의 기업형 벤처캐피탈(CVC) 제한적 보유 방안을 입법화하는 데 적극적으로 협력할 것"이라고 피력했다.


그는 이어 "소비자 선택권을 늘리기 위한 전자상거래법 개정도 추진하겠다"고 언급했다.



[미디어펜=윤광원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 log -->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