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건희 별세]문 대통령 "한국 재계의 상징...깊이 애도"
노영민 비서실장 통해 유족에 메시지 "도전적이고 혁신적인 리더십"
김소정 부장
2020-10-25 20:10

[미디어펜=김소정 기자]문재인 대통령은 25일 고 이건희 삼성전자 회장에 대해 "한국 재계의 상징"이라며 그의 별세를 애도했다.


이날 이 회장의 빈소를 찾은 노영민 대통령 비서실장을 통해 문 대통령은 유가족에게 이 회장의 명복을 빌며 이같이 말했다고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이 전했다.


문 대통령은 "한국 재계의 상징이신 고 이건희 회장의 별세를 깊이 애도하며 유가족분들께 심심한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고 밝혔다. 


이어 "고 이건희 회장은 도전적이고 혁신적인 리더십으로 반도체 산업을 한국의 대표 산업으로 성장시켰으며, 세계 스마트폰 시장을 석권하는 등 삼성을 세계기업으로 키워냈고, 한국의 대표기업으로 경제성장의 견인차 역할을 했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그분이 보여준 리더십은코로나로 경제가 어려운 시기에, 위기극복과 미래를 향해 도 전하는 우리 기업들에게 큰 귀감과 용기가 되어줄 것이다. 다시한번 고인의 명복을 빈다"고 덧붙였다.


   
문재인 대통령./청와대


[미디어펜=김소정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 log -->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