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국감]강경화 “이수혁 ‘동맹’ 발언, 조치 필요한 상황”
26일 외교부 국감서 “발언 취지 검토한 뒤 조치 내릴 것”
김소정 부장
2020-10-26 17:07

[미디어펜=김소정 기자]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26일 이수혁 주미대사의 ‘동맹 선택’ 발언과 관련해 “모종의 조치가 필요한 상황이라 생각한다”고 밝혔다.


강 장관은 이날 국회 외교통일위원회의 외교부에 대한 종합국정감사에서 ‘이 대사에게 주의 조치를 내렸는지’를 묻는 정진석 국민의힘 의원의 질문에 “일부 표현에 문제가 있었던 것으로 생각한다”며 이같이 답했다.


   
강경화 외교부 장관./외교부

강 장관은 “(조치를) 아직은 안 내렸지만 (이 대사의) 발언 취지를 검토한 뒤에 조치를 내리겠다. 모종의 조치가 필요한 상황으로 생각된다”고 말했다.


정 의원 등 일부 야당 의원들은 이날 국감에서 외교부가 이 대사에 대해 주의 조치를 내릴 것을 요구했다.


앞서 이 대사는 지난 12일 주미대사관에 대한 화상 국감에서 “한국은 70년 전에 미국을 선택했기 때문에 앞으로도 70년간 미국을 선택하는 것이 아니다. 우리 국익이 돼야 미국을 선택하는 것”이라고 말한 바 있다.


[미디어펜=김소정 기자]

오늘의 인기기사

<-- log -->
PC버전
© 미디어펜 Corp.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