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중흥건설그룹, 경기 평택 '브레인시티' 2차 용지 공급
이다빈 기자 | 2021-01-13 10:35
공동주택용지는 추첨방식, 주상복합용지·단독주택용지·상업용지·지원시설용지 등 경쟁입찰

[미디어펜=이다빈 기자]중흥건설그룹과 평택도시공사 등으로 구성된 특수목적법인(SPC) '브레인시티프로젝트금융투자'는 내달 경기 평택 ‘브레인시티’ 2차 용지 공급에 나설 예정이라고 12일 밝혔다. 


 
평택 브레인시티 광역 조감도./사진=중흥건설그룹


중흥건설그룹은 지난해 말 진행한 평택 브레인시티 용지 공급 1차분을 마치고 내달 중 2차 공급에 나설 계획이다. 브레인시티는 경기 평택시 도일동 일원 약 482만㎡ 규모에 첨단산업단지와 대학, 주거·상업시설 등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중흥건설그룹은 지난해 12월 ‘브레인시티프로젝트 금융투자’는 주상복합용지, 단독주택용지, 지원시설용지 등 109필지 총 20만3592㎡ 규모를 우선적으로 공급한 바 있다.


1차 공급 결과 공동주택용지와 주상복합용지, 단독주택용지는 모두 100% 공급이 완료됐고, 지원시설용지는 80% 이상 공급을 마쳤다. 용지별 최고 낙찰가율은 지원시설용지가 공급예정가격 대비 152%로 가장 높았다. 이어 △단독주택용지 142% △주상복합용지 134%가 그 뒤를 이었다.


중흥건설그룹 관계자는 “브레인시티가 4차 산업을 선도하는 첨단산업단지와 함께 교육·의료·연구시설 및 상업시설 등 다양한 분야가 연계되는 만큼, 차별화된 가치를 높게 평가받고 있다”며 “이처럼 높은 투자가치를 바탕으로 1차 공급을 성공적으로 마친데 이어 오는 2월 예정인 2차 공급에서도 높은 인기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2차 공급에서는 공동주택용지, 주상복합용지, 단독주택용지, 상업용지, 지원시설용지 등을 선보일 계획이다. 입찰은 온비드 홈페이지에서 진행하며 공동주택용지는 추첨방식으로, 나머지는 경쟁 입찰을 통해 공급될 예정이다.


한편, 브레인시티는 약 1조7000억원의 경제적 파급효과와 함께 7879명의 취업 유발효과가 있을 것으로 추산되고 있다. 고속도로 5개, 국도 5개, 철도 5개가 인접해 있고 인천공항(72.7㎞), 김포공항(63.6㎞), 청주공항(50.7㎞), 평택항(24.8㎞), 인천항(64.2㎞) 등 주요 공항, 항만도 2시간 거리에 있다. 


특히 직선거리 2㎞ 이내에 수서고속철도(SRT) ‘지제역’이 있어 서울 강남까지 20분 내 이동이 가능하고 수도권 지하철 1호선을 이용해 서울 출·퇴근도 가능하다.


[미디어펜=이다빈 기자]
종합 인기기사
연예.문화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