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Sh수협은행, 수협 회원조합과 동반성장 방안 모색
류준현 기자 | 2021-01-14 00:57
회원조합 디지털금융 확대, IT인프라 개선 등 지원

[미디어펜=류준현 기자] Sh수협은행은 회원조합과의 동반성장을 위해 ‘수협은행-상호금융 상생발전협의회’를 신설‧운영한다고 13일 밝혔다.


수협은행 경영전략그룹 수석부행장과 주요 부서장 등이 참여하는 상생발전협의회는 앞으로 매월 한차례 모임을 갖고 △수협은행과 회원조합간 공동마케팅 방안 △회원조합 디지털금융 확대 △비이자 수익원 공동개발 △사회공헌활동 공동 추진방안 등을 논의한다.


 
Sh수협은행(은행장 김진균)은 수협 회원조합과의 동반성장을 위해 ‘수협은행-상호금융 상생발전협의회’를 신설‧운영한다고 밝혔다. 사진은 지난해 11월 김진균 은행장(앞줄 왼쪽 네번째) 취임식에 참석한 임준택 수협중앙회장(앞줄 왼쪽 다섯 번째)과 주요임원들이 함께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사진=Sh수협은행 제공


김진균 수협은행장은 지난해 11월 취임사를 통해 “어업인과 회원조합을 지원하는 협동조합은행 본연의 역할을 강화하겠다”는 의지를 밝히고 상호금융사업과의 동반성장을 위해 은행이 선도적 역할을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수협은행 관계자는 “먼저 수협은행의 강점인 디지털금융 분야에서 상호금융의 경쟁력 강화를 위한 현안부터 논의하겠다”며 “그 밖에도 회원조합의 니즈를 감안해 다양한 윈-윈 전략을 구상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박현호 수협중앙회 상호금융부장은 “협의회를 통해 회원조합 상호금융에 대한 지원을 확대하고, 은행과 조합 모두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하겠다”고 밝혔다.



[미디어펜=류준현 기자]
종합 인기기사
연예.문화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