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금융위 정책자문기구 위원장에 심인숙 교수 위촉
백지현 기자 | 2021-01-14 17:57

[미디어펜=백지현 기자]금융위원회는 2021년도 금융발전심의회를 본격적으로 출범하고 신임 위원장으로 심인숙 중앙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를 위촉했다고 14일 밝혔다. 


금발심은 특별위원회 성격의 청년 특별분과에 더해 정책·글로벌, 금융산업·혁신, 자본시장, 소비자·서민금융 분과로 운영된다.

금융위는 또 25명의 위원을 신규 위촉했다. 이에 따라 금발심에는 모두 45명(연임 20명)의 민간 위원이 활동하며, 이 가운데 여성 위원은 지난해 8명(20%)에서 올해 17명(38%)으로 늘어났다.

금융정책 수립 시 다양한 시각을 반영하기 위해 지방 소재 기관·대학 소속의 위원도 올해 7명(16%)으로 3명 늘렸다.

금발심은 18일 1차 전체 회의를 열어 올해 금융정책 추진 방향을 논의할 예정이다.'
종합 인기기사
연예.문화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