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G20 정상회의 준비회의 개최…'백신 보급' 공조 강화
온라인뉴스팀 기자 | 2021-01-23 15:42
최경림 G20 국제협력대사 참석…보건·무역·기후변화·재정 등 한 목소리

[미디어펜=온라인뉴스팀]오는 10월 30~31일 개최되는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를 위한 1차 셰르파 회의가 화상으로 열렸다.


23일 외교부에 따르면 지난 21~22일 열린 이번 회의에서는 정상선언 문안 교섭 등이 이뤄졌으며, 최경림 G20 국제협력대사가 참석했다. 


 
외교부./사진=연합뉴스


의장국을 맡은 이탈리아는 '사람·환경·번영'을 이번 G20 정상회의 주제로 정했다며, 보건·무역·기후변화·재정·개발을 비롯한 분야에서 협력을 강화하자는 제안을 했다.


특히 코로나19 피해가 이어지는 상황인 만큼 다자주의적 협력의 중요성을 설파한 것으로 전해졌다.


각국은 △공평하고 충분한 백신 보급을 위한 협력 △저소득국 지원 지속 △취약계층 지원 관련 사회적 보호 강화 등을 위한 공조 강화에 뜻을 모았다.


최 대사는 보건 역량 배양, 국가간 정보 공유 확대, 저소득국 대상 코로나19 백신 지원 등 정부 관심사를 소개한 것으로 알려졌다.


종합 인기기사
연예.문화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