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현대차, 차세대 전기차 아이오닉 5 사전계약 25일부터
김태우 기자 | 2021-02-23 16:56
롱레인지 모델 2개 트림으로 진행

[미디어펜=김태우 기자]현대자동차 전용 전기차 브랜드 아이오닉의 첫 모델인 '아이오닉 5(IONIQ 5, 아이오닉 파이브)'가 마침내 공개하고 오는 25일 사전계약의 시작한다.


현대차는 23일(한국시각) 온라인을 통해 '아이오닉 5 세계 최초 공개' 행사를 진행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아이오닉 5의 주요 디자인 및 상품성을 보여주는 론칭 영상이 현대 월드 와이드 유튜브를 통해 전 세계에 중계하고 국내 사전 계약을 오는 25일부터 시작한다고 밝혔다.


사전계약이 진행되는 아이오닉 5의 사전 계약은 롱레인지 모델 2개 트림이다. 


가격은 익스클루시브가 5000만원대 초반, 프레스티지가 5000만원대 중반이다. 


이 가격은 전기차 세제 혜택 전의 차가격이며 개별소비세 3.5% 기준이다. 스탠다드 모델 계약 일정과 전체 모델의 확정 가격 및 세제 혜택 후 가격은 추후 공개 예정이다.


전기차에 적용되고 있는 개별소비세 혜택(최대 300만원)과 구매보조금(1200만원, 서울시 기준)을 반영할 경우, 롱레인지 익스클루시브 트림은 3000만원대 후반의 금액으로 구매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사전 계약을 한 고객들에게는 추첨을 통해 500명에게 커스터마이징 품목인 실내 V2L을 무료로 장착해주는 혜택을 제공한다.


현대차는 사전 계약에 맞춰 아이오닉 5의 새로운 기술과 경험을 보여주는 TV 광고 영상도 공개할 계획이다. '최초의 경험으로 가득한 새로운 모빌리티 시대'를 주제로 비행 콘셉트를 통해 새로운 세계로 가는 여정을 표현한 이 영상은 25일부터 방영될 예정이다.



[미디어펜=김태우 기자]
종합 인기기사
연예.문화 인기기사